2019 서울남산국악당 - 젊은국악<단장> 2기 사업 준비를 위한 토론회 개최 -

관리자 0 244 04.09 12:38

서울남산국악당(예술감독 한덕택)은 오는 413()51(), 이틀에 걸쳐 젊은국악<단장> 2기 사업준비를 위한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서울남산국악당이 지난해 추진한 젊은국악<단장> 1기의 추진과정을 돌아보고, 향후 이어질 2기 사업의 추진을 위해 국악 전문가 및 청년 국악인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되었다.

 

지난해 서울남산국악당에서 처음 진행한 토론회에서는 청년국악지원사업의 오늘과 내일을 주제로 이전에 청년국악 육성 프로젝트 실행 경험이 있는 실무책임자들과 예술가를 초빙해 기존 청년육성 프로그램의 방향성과 한계를 짚어보고, 서울남산국악당이 향후 10년간 지속할 청년국악 육성사업을 준비하기 위한 디딤돌로서 발제토론을 진행한 바 있다. 토론회를 통해 수렴된 의견을 반영하여 제1기 젊은국악오디션<단장> 사업을 추진하였으며, 여러 차례의 멘토링과 경연을 통해 우수한 성과를 거둔 세 단체의 제작공연 3편이 4월에 순차적으로 크라운해태홀 무대에 오른다.

 

젊은국악<단장> 2기 사업준비를 위한 토론회는 지난해의 준비 작업을 거쳐 실연된 단장 1기 제작공연을 본 후 이야기를 나누는 방식으로 이틀에 걸쳐 진행한다. 올해는 장르 별로 세분화하여 국악에 대해 더 깊이 이야기를 나눌 수 있도록 1부는 기악 창작곡과 다원예술 융·복합 공연을 중심으로, 2부는 창극, 소리극, 연희 작품을 중심으로 구성했다. 413일 토요일 오후 5시에 진행될 1 참가자들은 전년도 대상을 수상한 헤이스트링의 신작 제작공연, <Sensation-감각의 발견: Space in Space>를 오후 3시에 관람한 후 이어서 토론회에 참여할 수 있다. 1부는 국악방송 ‘21C 한국음악프로젝트이윤경 문화영상콘텐츠 부장, 음악그룹 나무 대표이자 대금연주자 이아람이 단장 1기 심사위원으로서 추진과정에 대한 리뷰를 하고, 그 결과로 선보인 헤이스트링의 제작공연의 과정과 결과에 대해 가야금연주자 박경소, 헤이스트링 멤버 3명과 이야기를 나눈다. 그리고 그 이야기들을 바탕으로 향후 단장 2기를 어떻게 추진해나갈지 참여 전문가, 예술가 및 일반 참가자들의 의견을 모으게 된다.

 

51일 수요일 오후 330에 진행될 2 참가자들은 전년도 금상을 수상한 극단 깍두기의 제작공연, <신나는 빨강모자와 친구들>을 오후 2시에 관람한 후 이어서 토론회에 참여할 수 있다. 2부는 국악 평론가 윤중강, 노름마치 대표 김주홍, 연출가 임영욱이 참여해 심사위원과 전문가 입장에서 극단 깍두기의 <단장>1기 진행 및 제작과정에 대해 리뷰를 한다. 그리고 그 이야기를 바탕으로 추현종 연출 외 극단깍두기 멤버들과 함께 창극 및 연희작품의 창작자 육성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며 <단장>2기 추진 방향을 토론할 예정이다.

 

413일 토요일과 51일 수요일에 진행될 이번 토론회는 국악전문가, 국악·전통예술 관련학과 전공자 및 청년국악에 관심 있는 모든 사람에게 열려 있으며 각 20명씩 모집 중이다. 참가신청은 남산골한옥마을 홈페이지(www.hanokmaeul.or.kr)를 통해 411일까지 가능하다 (참가 문의 02-2261-0511).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