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맑음속초10.6℃
  • 구름조금6.4℃
  • 흐림철원3.1℃
  • 구름많음동두천8.2℃
  • 구름많음파주6.4℃
  • 맑음대관령3.7℃
  • 구름조금백령도10.3℃
  • 맑음북강릉11.3℃
  • 맑음강릉11.7℃
  • 맑음동해12.5℃
  • 구름많음서울9.2℃
  • 맑음인천9.4℃
  • 구름많음원주8.4℃
  • 맑음울릉도14.3℃
  • 맑음수원9.8℃
  • 구름많음영월9.0℃
  • 맑음충주9.1℃
  • 구름조금서산11.1℃
  • 맑음울진12.3℃
  • 맑음청주11.1℃
  • 맑음대전11.3℃
  • 맑음추풍령9.2℃
  • 맑음안동10.8℃
  • 맑음상주11.9℃
  • 맑음포항14.2℃
  • 맑음군산11.8℃
  • 맑음대구11.9℃
  • 맑음전주11.8℃
  • 맑음울산13.7℃
  • 맑음창원12.4℃
  • 맑음광주13.1℃
  • 맑음부산14.2℃
  • 맑음통영14.4℃
  • 맑음목포11.6℃
  • 맑음여수14.0℃
  • 구름많음흑산도11.5℃
  • 맑음완도13.5℃
  • 맑음고창11.9℃
  • 맑음순천12.5℃
  • 구름많음홍성(예)10.4℃
  • 맑음제주14.2℃
  • 구름조금고산12.6℃
  • 구름조금성산14.7℃
  • 맑음서귀포17.1℃
  • 맑음진주14.7℃
  • 흐림강화8.7℃
  • 구름많음양평8.1℃
  • 구름많음이천9.7℃
  • 구름많음인제6.3℃
  • 흐림홍천6.3℃
  • 맑음태백7.3℃
  • 구름조금정선군7.7℃
  • 구름많음제천8.7℃
  • 맑음보은10.1℃
  • 맑음천안10.4℃
  • 구름조금보령12.1℃
  • 맑음부여12.4℃
  • 맑음금산10.5℃
  • 맑음10.3℃
  • 맑음부안12.2℃
  • 맑음임실10.5℃
  • 맑음정읍10.9℃
  • 맑음남원12.4℃
  • 맑음장수9.9℃
  • 맑음고창군11.8℃
  • 맑음영광군12.5℃
  • 맑음김해시13.7℃
  • 맑음순창군11.6℃
  • 맑음북창원14.2℃
  • 맑음양산시15.1℃
  • 맑음보성군14.3℃
  • 맑음강진군13.6℃
  • 맑음장흥13.5℃
  • 맑음해남13.2℃
  • 구름조금고흥14.2℃
  • 맑음의령군14.6℃
  • 맑음함양군13.1℃
  • 맑음광양시13.9℃
  • 맑음진도군12.7℃
  • 맑음봉화9.4℃
  • 맑음영주9.5℃
  • 맑음문경9.9℃
  • 맑음청송군9.7℃
  • 맑음영덕12.2℃
  • 맑음의성11.7℃
  • 맑음구미12.4℃
  • 맑음영천12.5℃
  • 맑음경주시12.5℃
  • 맑음거창12.0℃
  • 맑음합천13.7℃
  • 맑음밀양14.1℃
  • 맑음산청13.3℃
  • 맑음거제13.0℃
  • 맑음남해12.5℃
기상청 제공
2020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매주 토‧일 온‧오프라인으로 만나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
박물관에서 펼쳐지는 유형 문화유산과 무형 문화유산의 감각적인 만남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포스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과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이 주관하는 2020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가 10월 24일(토)부터 11월 29일(일)까지 온·오프라인에서 동시에 열린다.

공연은 매주 토·일요일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리며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네이버TV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동시 생중계될 예정이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하는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종목을 활용한 공연을 다채롭게 경험하는 축제다. 유형유산의 보고인 국립중앙박물관과의 협업으로 무형(공연)과 유형(전시/공간) 문화유산을 함께 체험할 수 있어 가족 단위 관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018년 첫선을 보인 이래 4만3000여 관객이 찾았으며 전통문화유산의 아름다움을 전하는 새로운 문화콘텐츠로 자리 잡았다.

인류무형문화유산 원형과 이를 소재로 한 창작공연을 비롯해 아동 대상 교육 프로그램, 체험행사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채워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폭 축소된 규모의 실내 공연으로 운영한다. 예년과 같은 대규모 야외공연이 열리지 못하는 아쉬움이 있으나 전통과 창작이 어우러진 흥미로운 공연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강릉단오굿을 재해석한 푸너리의 공연을 시작으로 영화 ‘소리꾼’ 토크 콘서트, 해설과 함께하는 종묘제례악 ‘일무’, 유네스코 등재 10주년을 맞이한 가곡 등 다양한 인류무형문화유산 종목별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5월 개관한 국립중앙박물관 디지털 실감영상관을 배경으로 열리는 공연은 현재 상연 중인 문화유산 실감콘텐츠와 전통공연이 함께 만들어내는 시청각적 시너지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외에도 대강당을 비롯해 공연 장소로는 처음 개방되는 상설전시관 경천사탑에서 종목별 명인들이 펼치는 무대 또한 놓칠 수 없다. 코로나19로 힘든 관객들에게 무형유산의 깊은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작지만 소중한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공연을 주관하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정성숙 이사장은 "국립중앙박물관의 문화재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이 주는 감동을 한 번에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현장에서 함께하지 못하는 분들을 위해 온라인 공연도 열리는 만큼 대중들에게 친숙하게 다가갈 좋은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공연은 전석 무료로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 예약으로 운영되며 사회적 거리 두기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진행된다. 공연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네이버TV, 유튜브 채널과 국립중앙박물관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도 볼 수 있다. 공연 관련 상세정보와 사전 예약 신청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확인 가능하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전통예술의 진흥과 문화향수 기회 확대를 통한 국민의 문화 품격 향상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2007년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재단 설립 허가를 받아 국악문화재단으로 출발했으며, 2009년 재단 명칭을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으로 바꿨다. 전통예술의 보급 및 저변 확대, 고품격 전통문화 콘텐츠 개발 및 전통예술의 대중화, 신진 인력 양성, 해외 교류 활동 등 다양한 사업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