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맑음속초18.8℃
  • 맑음17.3℃
  • 구름조금철원18.3℃
  • 구름조금동두천17.4℃
  • 구름많음파주19.3℃
  • 구름많음대관령14.3℃
  • 안개백령도18.2℃
  • 구름조금북강릉19.3℃
  • 구름조금강릉22.8℃
  • 맑음동해18.1℃
  • 박무서울20.0℃
  • 박무인천19.5℃
  • 구름많음원주18.8℃
  • 맑음울릉도17.3℃
  • 박무수원18.4℃
  • 구름많음영월17.8℃
  • 흐림충주20.1℃
  • 구름많음서산18.2℃
  • 구름많음울진18.0℃
  • 박무청주20.7℃
  • 박무대전20.4℃
  • 구름많음추풍령17.7℃
  • 구름많음안동18.7℃
  • 구름많음상주19.2℃
  • 구름많음포항18.8℃
  • 구름많음군산19.7℃
  • 흐림대구20.0℃
  • 박무전주19.5℃
  • 박무울산17.8℃
  • 흐림창원18.6℃
  • 박무광주19.8℃
  • 구름많음부산19.3℃
  • 구름많음통영19.4℃
  • 박무목포19.5℃
  • 구름많음여수20.4℃
  • 구름많음흑산도17.2℃
  • 구름많음완도19.0℃
  • 구름많음고창19.1℃
  • 구름많음순천18.2℃
  • 박무홍성(예)19.3℃
  • 박무제주19.3℃
  • 흐림고산19.3℃
  • 구름조금성산21.1℃
  • 박무서귀포21.3℃
  • 구름많음진주19.7℃
  • 구름조금강화19.6℃
  • 구름많음양평17.8℃
  • 구름많음이천17.5℃
  • 흐림인제17.0℃
  • 구름조금홍천17.3℃
  • 구름많음태백14.2℃
  • 구름많음정선군16.4℃
  • 구름많음제천16.4℃
  • 구름많음보은18.6℃
  • 구름많음천안18.2℃
  • 흐림보령18.8℃
  • 흐림부여19.5℃
  • 구름많음금산18.8℃
  • 구름많음19.7℃
  • 구름많음부안19.8℃
  • 흐림임실18.6℃
  • 흐림정읍19.0℃
  • 구름많음남원19.4℃
  • 흐림장수18.0℃
  • 구름많음고창군18.7℃
  • 구름많음영광군19.1℃
  • 흐림김해시19.1℃
  • 흐림순창군19.3℃
  • 흐림북창원19.8℃
  • 흐림양산시19.9℃
  • 구름조금보성군19.4℃
  • 구름많음강진군19.0℃
  • 구름많음장흥18.5℃
  • 구름많음해남18.6℃
  • 구름많음고흥18.3℃
  • 구름많음의령군20.2℃
  • 구름많음함양군19.0℃
  • 구름조금광양시19.7℃
  • 구름많음진도군18.8℃
  • 구름조금봉화16.6℃
  • 구름많음영주17.0℃
  • 구름많음문경17.2℃
  • 구름많음청송군15.7℃
  • 구름많음영덕19.4℃
  • 구름많음의성16.0℃
  • 구름많음구미19.1℃
  • 구름많음영천16.5℃
  • 구름많음경주시17.7℃
  • 구름많음거창18.9℃
  • 구름많음합천19.7℃
  • 흐림밀양20.0℃
  • 흐림산청18.9℃
  • 흐림거제18.3℃
  • 구름많음남해19.1℃
기상청 제공
[국립국악원] ‘한민족음악총서8: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구술채록 - 일본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악사전

[국립국악원] ‘한민족음악총서8: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구술채록 - 일본편’

국립국악원은 2013년부터 북한 및 한민족 대상 음악연구 성과를 담은 ‘한민족음악총서’ 발간

[크기변환]사진_국립국악원_한민족음악총서8_표지.jpg

□ 국립국악원(원장 임재원)이 재외동포 원로예술가들의 삶을 담은

    ‘한민족음악총서8: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구술채록 - 일본편’을 발간했다.

    이번 책은 최초로 재외동포 원로예술가들이 직접 구술한 내용을 토대로

    기록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 국립국악원은 2013년부터 북한 및 한민족 대상 음악 연구의 성과를 담은 ‘한민족음악총서’를

    발간하고 있다. 그동안은 학술연구서와 자료집 등을 발간하였으나 ‘한민족음악총서8’을

    시작으로 세계에 흩어져 있는 재외동포 원로예술가의 삶을 구술채록의 기록으로 남기고 있다.

 

□ ‘한민족음악총서8: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구술채록 - 일본편’은 국내 최초로 재외동포

    원로예술가의 삶이 담긴 그들의 구술을 기록한 것으로, 일본의 재외동포 원로예술가들을

    대상으로 했다. 국립국악원은 이를 위해서 2017년부터 2018년 까지 네 차례에 걸쳐 일본

    현지에서 직접 구술채록을 진행했다.

 

□ ‘한민족음악총서8: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구술채록 – 일본편’은 일본지역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중에서도 각 분야의 대표자인 김경화(지휘), 류전현(성악), 이철우(작곡), 임추자(무용),

    정상진(작곡), 정호월(성악), 최진욱(교육), 현계광(무용) 여덟 분의 구술 채록을 담았다.

 

□ 또한, 2019년부터는 카자흐스탄 지역의 재외동포 원로예술가들을 대상으로 구술채록하고 있으며,

    그 결과를 2021년 두 번째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구술채록집으로 발간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국립국악원은 전 세계에 흩어져 있는 재외동포 원로예술가들의 삶을 기록하는 일을 계속해서

    진행할 예정이다.

 

□ 임재원 국립국악원장은 “재외동포 원로예술가 구술채록 사업은 전 세계에 흩어져 그들이

    경험한 격동의 근·현대 역사 현장과 그들의 생애를 한민족예술의 한 영역으로 기록하는

    일이라는데 의의가 있으며, 그들의 삶을 기록한 이 책이 널리 읽히고 활용되어 우리 예술을

    지켜가고 있는 전 세계 한민족예술인들에게 힘이 되고 나아가 한민족예술사 정립에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 발간물은 국립국악원 누리집(http://www.gugak.go.kr)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